뉴스 > 부동산

두산건설, 지난해 영업이익 589억원…전년比 198%↑

기사입력 2018-02-13 17:56

두산건설은 지난해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이 589억4589만원으로 전년대비 197.6% 증가했다고 13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조5358억6408만원으로 15.1% 증가했으며 184억237만원 규모의 당기순손실이 발생했다.
두산건설 측은 지난해 주택사업 호조가 지속되는 가운데 지방거점도시 및 수도권 중심의 도시정비사업 수주가 큰 폭으로 증가하며 전년대비 19% 증가한 2조6000억원을 달성했고, 주택 및 건축 수주는 전년대비 3.3

% 증가한 2조 1000억원 규모를 유지했다고 밝혔다. 토목부문은 전년대비 300% 이상 증가한 4500억원을 수주했다.
2014년 이후 자산매각 등으로 지속적으로 감소세를 보여온 순차입금은 전년대비 729억원 감소한 7529억원, 이자비용은 124억원 감소한 857억원으로 집계됐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