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김여정과 팔짱 낀 김정은, 방남 성과 '흡족'

오지예 기자l기사입력 2018-02-13 19:32 l 최종수정 2018-02-13 20:07

【 앵커멘트 】
김정은이 김여정 특사의 2박 3일 방남 행보를 흡족해한 걸까요.
동생 김여정과 나란히 기념사진도 찍었는데, 치아까지 드러내며 웃는가 하면, 팔짱까지 낀 모습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오지예 기자입니다.


【 기자 】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등 고위급 대표단과 일일이 악수하며 격려한 김정은.

방남 결과를 보고받더니, 치아까지 보이며 환하게 웃습니다.

▶ 인터뷰 : 조선중앙TV
- "(남측이) 온갖 성의를 다하여 노력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하시면서 사의를 표시하였습니다."

이어 호의적인 반응도 내놓아 눈길을 끌었습니다.

▶ 인터뷰 : 조선중앙TV
- "남북 간 화해와 대화의 좋은 분위기를 더욱 승화시켜…금후 북남관계 개선 발전 방향을 구체적으로 제시하시고…."

북한 매체는 김영남 위원장 손을 잡고 김여정과는 다정하게 팔짱을 낀 김정은의 모습도 공개했습니다.

그동안 오빠 곁에서 맴돌다 촬영된 김여정 모습과는 대조적인데, 그만큼 김정은이 동생이자 특사인 김여정의 역할에 흡족해한 것으로 읽히는 대목입니다.

▶ 인터뷰 : 조선중앙TV
- "(김여정은) 이번 활동 기간에 파악한 남측의 의중과 미국 측의 동향 등을 최고영도자 동지께 자상히 보고드리었습니다."

김정은은 또 남측 공연을 마치고 귀환한 삼지연관현악단 단원들과도 만나 커다란 만족을 표시했다고 북한 매체들은 전했습니다.

MBN뉴스 오지예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