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 정보수장 "북, 올해 추가 미사일 실험 강행할 듯"

기사입력 2018-02-14 06:50 l 최종수정 2018-02-14 07:26

【 앵커멘트 】
북미 대화 가능성도 거론되고 있지만, 미국 정보수장들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이 계속 커지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북핵 대응에 결정할 시간이 그 어느 때보다 가까워지고 있고, 올해 추가 미사일 실험도 강행할 것이라고 분석한 것입니다.
고정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미국의 정보수장들이 모인 상원 정보위원회.

댄 코츠 미국 국가정보국, DNI 국장은 올해도 북한이 미사일 도발을 계속할 것이란 우려 섞인 전망을 내놨습니다.

▶ 인터뷰 : 댄 코츠 / 미국 국가정보국 국장
- "우리는 북한이 올해 추가로 미사일 실험을 강행할 것으로 보고 있고, 북한 외무상은 태평양 상공에서 김정은이 핵실험을 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미국의 목표는 평화적 해결이지만, 협상을 통해 북한의 지도자들은 핵을 없앨 의도가 없고 북핵 위협에 대한 결정의 시간이 그 어느 때보다 가까워지고 있다고도 밝혔습니다.

함께 자리한 마이크 폼페이오 미 중앙정보국, CIA 국장도 북핵 위협이 커질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 인터뷰 : 마이크 폼페이오 / 미국 중앙정보국 국장
- "북한이 핵 능력을 키우는 만큼 그에 대한 대응은 더 어려워질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지난달 폼페이오 국장은 북한의 핵 능력에 대해 몇 개월 뒤면 미국 본토를 공격할 수 있을 정도라고 평가한 바 있습니다.

MBN뉴스 고정수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