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토트넘, 유럽 챔스서 유벤투스와 2-2 무승부…손흥민 후반 교체출전

기사입력 2018-02-14 08:23


손흥민이 후반 교체 출전해 9분을 뛴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이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유벤투스(이탈리아)와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에서 먼저 두 골을 내주고도 해리 케인의 추격골과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동점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와 2-2로 비겼다.
손흥민은 후반 38분 델레 알리 교체 선수로 투입돼 추가시간까지 9분을 뛰었지만 활약을

보여주기에는 시간이 부족했다.
유벤투스는 경기 시작 2분 만에 얻은 프리킥 기회를 살려 선취점을 올렸다.
또 전반 9분 페널티킥으로 추가점에 성공하며 2-0을 만들었다.
그러나 전반 34분 토트넘의 만회골이 나왔고 후반 26분 동점골이 터지면서 결국 무승부로 끝났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