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스토킹 불법 아님?"…래퍼 육지담, 강다니엘 팬픽글로 네티즌과 설전

기사입력 2018-02-14 12:44

래퍼 육지담 /사진=스타투데이
↑ 래퍼 육지담 /사진=스타투데이

'언프리티 랩스타'를 통해 이름을 알린 래퍼 육지담이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 빙의글(팬픽)이 자신의 이야기라고 주장하며 네티즌과 설전을 벌였습니다.

육지담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한 팬픽인 '강다니엘 빙의글'의 캡처 화면을 올리며 "스토킹 불법 아님? 디엠(다이렉트 메시지) 보내라. 감당이 안돼서 다 못 읽었는데"라고 적었습니다.

자신의 이야기가

강다니엘 빙의글에 담겨 있어 작성자가 이를 지켜본 것 아니냐는 것입니다.

이어 육지담은 워너원 팬들이 항의하자 "뭘 해도 오해할 거면 그냥 가만히 있으시라고요. 워너원의 강…씨와 하…씨 연락처밖에 없는데, 다 연락을 안 받아서 그렇다고요" 등의 댓글을 달아 논란을 키웠습니다.

육지담은 이후 해당 글을 삭제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