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통일부 "北, 김정일 생일 앞두고 예년수준 행사 진행"

기사입력 2018-02-14 16: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통일부는 14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생일인 이른바 '광명성절'(2월 16일)을 앞두고 "올해도 특이한 것보다 북한에서 예년 수준의 행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광명성절, 김정일 위원장 생일 관련해서는 통상 전날 중앙보고대회 및 군 예식을 진행했고 당일에는 금수산태양궁전 참배나 기타 경축공연 연회 등 부대행사를 진행해왔던 것으로 파악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백 대변인은 방남한 북측 인원들이 김정일 생일과 관련해 우리 측에 요구한 것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특별한 건 없는 것으로 안다"고 답했다.
그는 "설 명절 북한

응원단과 선수단 등 동향과 관련해서는 대한체육회에서 합동차례를 전체규모로 지내는 것으로 알고 있고 북한의 입장은 아직 전달받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북한은 김정일 생일을 '광명성절'로 명명하고 국가 명절로 성대히 기념하고 있다. 올해는 설과 공교롭게 일치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