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층간 소음 문제로 흉기 휘둘러…50대 여성 긴급체포

기사입력 2018-02-14 19:30 l 최종수정 2018-02-14 20:20

【 앵커멘트 】
얼마 전 벽간 소음으로 이웃 간에 다툼이 있었다고 보도해 드린 적이 있는데요.
이번에는 서울의 한 아파트에서 층간 소음 때문에 칼부림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조일호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


【 기자 】
얼굴을 손으로 가린 남성이 아파트 입구로 빠져나옵니다.

이웃 주민들이 놀란 표정으로 뒤따라 나옵니다.

오늘(14일) 오전 9시 40분쯤 서울 양평동의 한 아파트에서 이웃 간 칼부림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층간소음을 트집 잡아 50대 여성이 윗집에 사는 60대 남성을 찾아가 흉기를 휘두른 겁니다.

▶ 스탠딩 : 조일호 / 기자
- "얼굴에 상처를 입은 60대 남성은 곧바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고,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약 1시간 뒤, 피의자는 아파트 인근 마트에서 흉기를 더 사려다 신고를 받은 경찰에 덜미를 잡혔습니다.

피의자는 평소 다른 주민들에게도 위협을 가해왔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인터뷰 : 이웃 주민
- "나도 한번 여기서 당했어요. 그 여자한테. 보니까 눈에 독기가 있어."

경찰 조사에서 피의자는 모든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피의자의 정신병력 여부를 비롯해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MBN뉴스 조일호입니다. [jo1ho@mbn.co.kr]

영상취재 : 문진웅 기자
영상편집 : 윤 진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