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제주지사 다자대결서 바른미래 원희룡 1위…3자대결선 민주당과 접전

기사입력 2018-02-14 19:30 l 최종수정 2018-02-14 20:14

【 앵커멘트 】
6·13 지방선거 제주도지사 여론조사에서 원희룡 현 지사가 바른미래당 소속 출마를 가정한 다자대결에서 1위를 차지했습니다.
민주당 후보를 1명으로 압축한 3자 대결에서도 선두를 지켰는데, 여기에서 지지율 격차는 오차범위 수준으로 그리 크지 않았습니다.
김문영 기자입니다.


【 기자 】
차기 제주도지사 여론조사에서 원희룡 현 지사가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매일경제가 만 19세 이상 제주도민 1,010명을 상대로 여론조사를 벌인 결과 원희룡 현 지사가 다자 대결에서 36.4%의 지지율로 1위에 올랐습니다.

이어 김우남 더불어민주당 전 최고위원이 24.1%로 2위에 올랐고, 같은 당 소속 문대림 전 청와대 비서관이 18.9%로 뒤를 이었습니다.

자유한국당 소속 김방훈 제주도당위원장은 5.3%에 그쳤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후보가 1명만 나올 경우를 가정한 '3자 대결' 구도에서도 원 지사는 지지율 1위를 지켰습니다.

원 지사가 바른미래당 소속일 때, 김우남 전 최고위원과 맞붙으면 원 지사는 40.1%, 김우남 전 최고위원이 37.6%를 기록하고,

문대림 전 비서관과 대결해도 원 지사가 39.4%, 문대림 전 비서관이 36.7%를 차지해, 민주당 후보가 바짝 '추격'을 하는 양상입니다.

무소속으로 나올 때 역시, 김우남 전 최고위원과 4.6%p, 문대림 전 비서관과는 1.9%p 차로 '박빙 승부'를 펼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47.2%, 자유한국당 10.8%, 바른미래당 6.6%로 집계됐습니다.

MBN 뉴스 김문영입니다. [nowmoon@mbn.co.kr]

영상편집 : 양성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