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6m 크기 전광판이 강릉 문화올림픽 공연장 덮쳐 8명 부상

기사입력 2018-02-15 09:09 l 최종수정 2018-02-22 10:05

강원 강릉에서 문화 공연 중 전광판이 넘어져 관람객을 덮치는 사고가 났습니다.



14일 오후 3시께 초속 20m 안팎의 강풍이 놀아친 강릉시 임당동 옛 한전주차장 옆 월화의 거리 행사장에서 '2018 강릉 문화올림픽' 전광판이 관람객들을 덮쳤습니다.

이 사고로 김모(57·여)씨 등 관람객 8명이 다쳐 강릉 아산병원 등 3개 병원으로 이송돼 치

료 중입니다.



관람객을 덮친 전광판은 가로와 세로 각 6m 크기로 알려졌습니다.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인 부상자는 다행히 경상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관람객들은 이날 길놀이 라이브사이트 공연을 관람하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