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세종병원 화재 뒤 치료받던 90대 숨져…사망자 49명으로

기사입력 2018-02-15 10:48 l 최종수정 2018-02-22 11:05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 후 입원 치료를 받아오던 90대가 숨졌습니다.



14일 밀양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밀양 세종병원 화재 뒤 김해 장유우리요양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김모(94·여) 씨가 이날 오전 8

시 32분께 사망했습니다.

경찰과 시는 검안을 거쳐 사망 원인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김 씨는 병원 화재 때 바로 옆 세종요양병원에 있다가 구조돼 요양병원 2곳을 옮겨 다니며 치료를 받아 왔습니다.

사망자가 1명 더 늘면서 밀양 세종병원 화재 참사로 인한 사망자는 모두 49명, 부상자는 143명으로 집계됐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