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린드먼아시아, 코스닥상장 첫날 상한가

기사입력 2018-03-14 17:25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가 코스닥시장에 상장한 첫날 '대박'을 쳤다.
14일 코스닥시장에서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는 시초가(1만3000원) 대비 30% 상승한 1만6900원에 장을 마쳤다. 이는 공모가(6500원)와 비교하면 160% 높은 수준이다. 외국인과 기관투자가의 동반 순매도 속에 개인이 홀로 순매수에 나서 주가를 끌어올렸다.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는 지난달 26~27일 기관투자가를 대상으로 한 수요예측에서 640.8대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희망 공모가 상단을 넘어서는 6500

원으로 공모가를 확정했다.
이달 5~6일 진행한 일반투자자 공모 청약에서도 1039.5대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청약증거금이 2조2975억원에 달했다. 2006년 설립된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는 투자조합 및 사모펀드(PEF) 운용사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국내외 중소기업과 벤처기업 등에 투자하고 있다.
[박윤구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