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단독] 용산역 KDB생명타워 새주인에 KB운용

기사입력 2018-03-14 17:30

서울 용산역 인근 대규모 오피스인 KDB생명타워가 새 주인으로 KB자산운용을 맞이하게 됐다.
14일 부동산금융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입찰 후 약 2주간 진행된 KDB생명타워 인수후보자 평가에서 KB자산운용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번 인수전에는 KB자산운용, KTB자산운용, 이지스자산운용, JR투자운용, 캡스톤자산운용 등 국내 자산운용사 10여 곳이 참여했다. 1차 검증을 통해 6개 후보가 추려졌고 면접을 거쳐 K

B자산운용이 낙점됐다.
서울 용산구 동자동에 위치한 KDB생명타워는 2013년 준공됐으며 지하 9층~지상 30층, 연면적 7만2116㎡ 규모 대형 오피스빌딩이다. KDB생명, 동부건설, 동부엔지니어링, 동부익스프레스 등이 입주해 있으며 공실률은 10%를 소폭 웃도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순우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