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드루킹' 김 모 씨는 누구?…유명 정치인도 동원

기사입력 2018-04-16 19:30 l 최종수정 2018-04-16 19:57

【 앵커멘트 】
드루킹 김 모 씨는 천만 명에 가까운 누리꾼이 찾는 블로그를 운영하고, 유력 정치인들을 초빙해 강연하기도 했습니다.
대체 '드루킹'은 누구고 얼마나 큰 영향력을 가진 인물인지 신재우 기자가 알아봤습니다.


【 기자 】
드루킹은 한 컴퓨터 게임에 등장하는 고대 마법사 '드루이드'라는 캐릭터에서 모티브를 찾은 것으로 보입니다.

드루이드의 왕이라는 의미라는 겁니다.

지금까지 알려진 김 씨의 구체적인 경력은 1969년생에 한 대기업 건설업체에서 분양 업무를 맡았다는 것.

온라인 진보 논객으로 이름을 알린 건 2000년대 초중반부터입니다.

'뽀띠'라는 필명으로 활동하며 눈길을 끌다가 2009년부터 드루킹으로 이름을 바꾸고 블로그를 개설해 글을 올리기 시작했습니다.

김 씨가 블로그에 쓴 정치 경제 예언 글이 맞아떨어지며 주목을 받았는데,천만 명에 가까운 누리꾼이 찾았을 정도로 그의 글은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런 인기를 바탕으로 2014년부터 소액주주운동을 하겠다며 문제의 '경제적 공진화 모임'을 통해 강연을 열기 시작했습니다.

이 강연에 안희정 전 충남지사나 노회찬 의원 등 유력 정치인을 초빙하면서 오프라인으로 정치적 영향력을 넓혀갔습니다.

▶ 인터뷰 : '경공모' 회원 (CBS '김현정의 뉴스쇼')
- "결국은 정치권에 줄을 대야 빠른 방법이 되는 거고요. 드루킹이 정치권이 필요했던 겁니다."

하지만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 논공행상을 거절당하자, 친문 인사인 추미애 대표나 최재성 전 의원 등을 공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행사에 참여한 정치인들은 2천여 명의 회원이 있는 단체 행사여서 참석했을 뿐 드루킹을 잘 알지 못한다고 해명했습니다.

MBN뉴스 신재우입니다.

영상취재 : 강두민 전범수 기자
영상편집 : 전민규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