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송지효 남동생 천성문, "누나는 지시하는 사람이다" 폭로

기사입력 2018-04-17 07:25 l 최종수정 2018-04-17 07:30

 '송뷰라' 송지효, 천성문/ 사진=스타투데이
↑ '송뷰라' 송지효, 천성문/ 사진=스타투데이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 송지효가 남동생 천성문의 깜짝 손님 등장에 머리를 부여잡으며 절규했습니다.

오늘(17일) 방송되는 온스타일·올리브 채널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기획 마이콘텐츠·온스타일, 제작 마이콘텐츠)에서는 송지효가 남동생 천성문의 게스트 출연에 극도의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모습이 드러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전망입니다.

천성문은 ‘버닝 타임’이라는 미션 하에, 다이어트 프로그램을 함께 할 지인으로 함께했습니다. 오프닝 때부터 극도의 불안감을 드러내던 송지효는 동생의 등장에 “으악, 왔다”라고 소리를 지르며 머리를 부여잡았습니다. 뒤이어 송지효는 구재이-권혁수-연우에게 “오히려 니들이 더 편하다”, “빨리 집에 가고 싶다”라고 말하며, 어색한 미소와 갈 곳 잃은 눈동자로 힘든 상황을 대변했습니다.

나아가 지인들이 MC들의 실체를 폭로하는 ‘친분도 테스트’가 펼쳐지자, 송지효와 천성문은 시작부터 서로에게 ‘레이저 눈빛’을 발사하며 폭소를 안겼습니다. 헤드폰을 쓴 송지효는 ‘고성방가’로 방해공작을 펼치고, “노래가 전혀 신나지 않는다”며 제작진에 생트집을 잡는 등 안절부절 못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반면 천성문은 “누나는 집에서 하숙 겸 지시를 내리는 사람”, “누나에게 하도 구박을 당해서 친해진 지 갓 1년 정도 됐다” 등 ‘팩트’와 ‘디테일’을 모두 갖춘 폭로를 이어가 다른 MC들과 제작진들의 물개박수를 유도하기도 했습니다.

제작진은 “자타공인 ‘팩트 폭격기’ 천성문의 끝나지 않는 폭로에 권혁수는 두 사람을 법원으로 안내하는 등, 지인들의 차진 리액션이 더해지며 모두가 배를 잡고 웃는 현장이 완성됐다”며 “동생의 등장으로 모든 것을 내려놓은 송지효와, 조근조근 할 말을 다 하며 누나를 꼼짝 못하게 만든 천성문의 ‘현실 남매’ 매력이 제대로 드러나는 한 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국내 최초 뷰티&라이프 리얼리티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는 스튜디오의 한계에서 벗어나, 4명의 MC가 야외를 돌아다니며 직접 체험에 나서는 발품팔이 뷰얼리티(뷰티+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이번 주에는 단시간에 가장 많은 칼로리를 소모하는 ‘버닝 타임’ 미션 하에, 4MC 송지효-구재이-

권혁수-연우가 ‘다이어트 동반자’인 지인을 초대해 요즘 가장 핫한 운동에 도전합니다.

송지효-천성문 남매를 비롯해 구재이-전주현 패션브랜드 디렉터, 권혁수-트레이너 양치승 관장, 연우-모모랜드 혜빈이 함께해 더욱 풍성한 웃음과 색다른 정보를 안길 예정으로, 오늘(17일) 오후 9시 온스타일과 올리브에서 전파를 탑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