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황찬현 전 감사원장, 법무법인 열고 변호사로 새출발

기사입력 2018-04-17 13:58 l 최종수정 2018-04-17 14:23

서울중앙지방법원장과 감사원장 등을 지낸 황찬현 전 감사원장이 변호사로 새롭게 출발합니다.

황 전 원장은 SK텔레콤 사장을 지낸 남영찬 전 대전지법 부장판사와 법무법인 클라스를 설립하고 공동 대표를 맡았습니다.

어제(16일) 열린 개업식에서 황 전 원장은 "개인·가족, 기업과 사회에 대한 분야별 연구소를 갖추고 차별화된 법률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황찬현 / 법무법인 클라스 대표 변호사
- "저희는 국가적인 아픔에 대해서도 깊은 관심을 갖고 이런 아픔으로부터 우리가 극복하고 국가와 국민들이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동력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고자 합니다."

[ 유호정 기자 / uhojung@mbn.co.kr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