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 앵커가 전하는 4월 26일 MBN 뉴스8 주요뉴스

기사입력 2018-04-26 19:30 l 최종수정 2018-04-26 22:25

▶ 정상회담 준비 완료…"완전한 비핵화 담판"
실전 같은 리허설을 마지막으로 내일 정상회담 준비가 끝났습니다. 회담 핵심 의제인 '한반도 비핵화'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두 정상간 담판으로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 '첫 악수부터 만찬까지' 숨 가쁜 일정
남북 정상은 오전 9시 30분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만나는 걸 시작으로 오후 6시 30분 공식만찬까지 숨 가쁜 일정을 소화합니다. 리설주 여사의 동행 여부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습니다.

▶ 김여정 등 수행원 9명…군 수뇌부 총출동
북한 수행원엔 김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과 상징적 국가수반인 김영남도 포함됐습니다. 회담 테이블에는 외교와 대외 분야 실세들은 물론 남북 군 수뇌부 4명이 마주앉게 됩니다.

▶ 한미훈련 일시중단…서울 초중고 생중계 시청
한미 군 당국은 내일 하루 연합훈련을 일시 중단해 남북 대화 분위기를 이어갑니다. 서울시 내 초·중·고교에서는 두 정상이 만나는 순간을 학교 교실에서 생중계로 시청할 예정입니다.

▶ 경찰, 김경수 '참고인' 소환 검토
드루킹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김경수 의원을 참고인으로 소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경찰이 김 의원 휴대전화 등에 대한 압수수색 신청을 검찰이 기각했다고 발표하자, 검찰은 수사 기밀을 누설했다며 강력 반발했습니다.

▶ [단독] "잘못 전송된 문자에 돈 건넸다"
김경수 의원의 전 보좌관 한 모 씨에게 500만 원을 건넨 김 모 씨는, 한 씨가 대학 동창인 자신에게 잘못 보낸 문자를 받고 돈을 줬다고 진술했습니다. MBN이 단독 보도합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