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주 집회 현장서 40대 분신

기사입력 2008-05-26 09:45 l 최종수정 2008-05-26 13:40

어제(25일) 오후 6시쯤 전북 전주시 서노송동 코아백화점 앞에서 미국산 쇠고기 반대 집회에 참석했던 42살 이모 씨가 분신자살을 기도해 중태에 빠졌습니다.
이씨는 미국산 쇠고기 반대와 정권 타도를 외치던 중 온 몸에 시너를 끼얹고 분신을 기도해, 현재 서울 한강성심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씨는 80% 전신화상을 입어 매우 위급한 상황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