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백악관 "북 발표 내용 지켜볼 것…미북회담은 예정대로 준비"

기사입력 2018-05-16 19:31 l 최종수정 2018-05-16 19: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미국 백악관도 긴급대책 회의를 열어 북한의 진의를 따져보며 미북 정상회담에 미칠 영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아직 아무런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김희경 기자입니다.


【 기자 】
부인 멜라니아 여사의 병문안을 다녀오는 길에 기자들의 질문을 받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평소와 달리 묵묵부답으로 대응합니다.

▶ 인터뷰 : (기자들 질문)
- "미북 정상회담 걱정되십니까? 싱가포르 가시나요? …."

백악관도 긴급 대책회의를 소집해 북한의 의도 분석에 들어갔고, 북한이 밝힌 내용을 살펴보겠다는 신중한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미 국무부는 북한이나 한국으로부터 이렇다 할 소식을 듣지 못했다며 일단 미북 정상회담을 계속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노어트 / 미 국무부 대변인
- "우리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 간 정상회담을 계속 준비해 나갈 것입니다."

미 국방부도 북한이 남북 고위급 회담 취소 이유로 한미연합 훈련을 내세운 것에 대해 방어적 훈련이자 한미동맹의 정례적 일상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의 경고에 미국은 직접적인 대응을 자제한 채, 다음 달 미북 정상회담에 미칠 영향에 촉각을 곤두세우는 모습입니다.

MBN뉴스 김희경입니다.

영상편집 : 이소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