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백악관 "북 발표 내용 지켜볼 것…미북회담은 예정대로 준비"

기사입력 2018-05-16 19:31 l 최종수정 2018-05-16 19:51

【 앵커멘트 】
미국 백악관도 긴급대책 회의를 열어 북한의 진의를 따져보며 미북 정상회담에 미칠 영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아직 아무런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김희경 기자입니다.


【 기자 】
부인 멜라니아 여사의 병문안을 다녀오는 길에 기자들의 질문을 받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평소와 달리 묵묵부답으로 대응합니다.

▶ 인터뷰 : (기자들 질문)
- "미북 정상회담 걱정되십니까? 싱가포르 가시나요? …."

백악관도 긴급 대책회의를 소집해 북한의 의도 분석에 들어갔고, 북한이 밝힌 내용을 살펴보겠다는 신중한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미 국무부는 북한이나 한국으로부터 이렇다 할 소식을 듣지 못했다며 일단 미북 정상회담을 계속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노어트 / 미 국무부 대변인
- "우리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 간 정상회담을 계속 준비해 나갈 것입니다."

미 국방부도 북한이 남북 고위급 회담 취소 이유로 한미연합 훈련을 내세운 것에 대해 방어적 훈련이자 한미동맹의 정례적 일상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의 경고에 미국은 직접적인 대응을 자제한 채, 다음 달 미북 정상회담에 미칠 영향에 촉각을 곤두세우는 모습입니다.

MBN뉴스 김희경입니다.

영상편집 : 이소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