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여배우 스캔들' 파문…부인 손 잡고 유세장으로

기사입력 2018-06-11 19:30 l 최종수정 2018-06-11 20:41

【 앵커멘트 】
배우 김부선 씨는 물론 김 씨의 딸까지 이재명 경기지사 후보와의 관계가 사실이라고 입을 열면서 이른바 '여배우 스캔들' 파문이 확산하고 있습니다.
이 후보는 유세 현장마다 부인 김혜경 씨의 손을 꼭 잡고 등장해 의혹 차단에 나섰습니다.
안보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배우 김부선 씨의 딸 이미소 씨의 SNS입니다.

이재명 후보와 어머니의 사진을 자신이 다 폐기했다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진실을 말해주는 증거는 다 삭제됐지만, 엄마 그 자체가 증거이기에 더는 진실 자체에 대한 논쟁은 사라져야 한다고도 적혀 있습니다.

김부선 씨가 한 방송사 인터뷰에서 "내가 살아있는 증인"이라며 이재명 후보와 연인관계였다고 주장한 것과 맥을 같이합니다.

이재명 후보는 "일방적 주장"이라면서 직접적인 대응은 삼갔습니다.

대신 유세현장마다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하며 금슬을 과시했습니다.

▶ 인터뷰 :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
- "저와 함께하는 제 아내 김혜경과 함께 왔습니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역시 "도지사는 일하는 능력을 보면 된다"며 이 후보를 엄호하고 나섰습니다.

'여배우 스캔들' 논란 이후 지지율 격차가 다소 줄어드는 모습이 나타나면서 위기감이 반영됐다는 분석입니다.

야당은 이 후보는 물론 추 대표의 발언까지 문제 삼으며 공세를 이어갔습니다.

▶ 인터뷰 : 장제원 / 자유한국당 중앙선대위 대변인
- "온갖 스캔들과 부도덕으로 선거판에 오물만 튀기는 후보를 감싸려고 드는 추미애 대표의 발언은 지지율에 취해…."

바른미래당도 "지지율에 취한 '더불어민주당 판 악마의 논리'를 보는 것 같다"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MBN뉴스 안보람입니다.

영상취재 : 정재성·배병민 기자
영상편집 : 서정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