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국민투표로또' 알고보니 유시민 아이디어? "투표 독려 위해 로또하자!"

기사입력 2018-06-13 16:39 l 최종수정 2018-06-20 17:05

국민투표로또/사진=국민투표로또 홈페이지
↑ 국민투표로또/사진=국민투표로또 홈페이지

오늘 6·13 지방선거가 진행되면서 '국민투표로또' 이벤트가 큰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이벤트의 아이디어 주인이 유시민 작가로 알려져 새삼 화제입니다.

유 작가는 이벤트의 아이디어를 지난 2016년 방송된 JTBC '썰전'을 통해서 제시했습니다.

유 작가는 우리나라의 낮은 투표율을 독려하기 위해 "투표 로또를 추천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과태료를 물고자 투표 여부를 조사하기엔 너무 복잡하다며 "투표를 하면 일련번호가 다 다르게 적힌 증명서를 주고, 그걸 저녁에 추첨하도록 하자"고 제안했습니다.


유 작가의 아이디어대로라면, 1명의 10억 당첨자와 시도별로 1억씩 16명의 당첨자가 탄생하게 됩니다.

이후 유 작가의 아이디어는 지난 19대 대선 때 실제로 구현됐으며

, 오늘 치러진 6·13 지방선거에도 등장했습니다.

다만, 애초 유 작가가 제시한 당첨금보다는 적은 액수를 받게 됩니다.

당첨된 1,2,3등은 각각 후원금의 50%, 최대 500만원 20%, 최대 200만원, 10%, 최대 100만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늘 오후 3시 30분을 기준으로, 현재 모인 후원금은 310만원 가량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