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홍준표, 대표직 사퇴 논의…'선거 참패' 책임

기사입력 2018-06-13 21:09 l 최종수정 2018-06-20 22:05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6·13 지방선거의 참패 책임을 지고 이르면 내일(14일) 대표직에서 사퇴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국당은 내일 오후 2시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지방선거 후 당 수습 방안에 대해 논의할 방침입니다.

홍 대표 측 관계자는 오늘(13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홍 대표는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패배한 데 따른 책임을 피할 생각은 없다"면서 "대표직에 연연하지 않으며 출구조사 결과대로 나온다면 내일이라도 사퇴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홍 대표

는 지방선거 투표 종료 직후 방송사 출구조사 결과 광역단체장 선거에서 대구시장과 경북지사 단 2곳에서만 승리하는 것으로 나타나자 자신의 페이스북에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라고 적었습니다.

홍 대표를 비롯한 당 지도부가 사퇴할 경우 비상대책위 체제를 거쳐 조기 전당대회 개최를 통한 새 지도부 구성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MBN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