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CJ제일제당, 여의도 IFC몰에 간편식 특화매장 오픈

기사입력 2018-06-13 22: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CJ제일제당이 서울 여의도 IFC몰에 가정간편식, HMR 특화매장 'CJ올리브마켓' 2호점을 열었습니다.

연면적 160여 평 규모의 매장에서는 바쁜 현대인을 위한 간편한 집밥 솔루션을 제시합니다.

'올리브 테이커웨이'(Takeaway) 존에서는 CJ제일제당 간편식을 활용한 도시락과 샐러드를 판매하고, '샐러드 셀렉션' 존에서는 다양한 야채와 고기, 토핑을 골라 자신만의 샐러드를 만들 수 있습니다.

'올리브 델리' 존에

서는 10여 명의 전문 셰프가 CJ제일제당의 간편식 제품으로 만든 '비비고 한식반상', '고메 스테이크 정식' 등 외식 메뉴 20여 종을 선보이고, 2개월마다 새 메뉴를 출시할 예정입니다.

앞서 CJ올리브마켓 1호 매장은 지난 1일 서울 중구 쌍림동 CJ제일제당 본사에 문을 열었습니다.

[ 이상범 기자 / boomsang@daum.net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