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재명, 네거티브 뚫고 경기도지사 당선…인천시장은 박남춘

김동환 기자l기사입력 2018-06-14 06:00 l 최종수정 2018-06-14 07:19

【 앵커멘트 】
경기지사 선거에선 더불어민주당의 이재명 후보가 숱한 논란을 잠재우고 당선에 성공했습니다.
인천에선 역시 더불어민주당의 박남춘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김동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경기지사 당선을 확정짓자, 지지자들의 연호와 축하 케이크가 건네집니다.

개표 시작과 함께 자유한국당 남경필 후보와 격차를 벌린 이 후보는 일찌감치 당선을 확정 지었습니다.

숱한 논란과 네거티브 공세를 뚫고 거둔 승리입니다.

이 당선인은 본격 선거전이 시작되면서 형수 욕설 파일과 여배우와의 스캔들 의혹 등으로 상대 후보들의 집중 공격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특유의 저돌성으로 정면돌파했고, 유권자들의 신임을 얻는 데 성공했습니다.

▶ 인터뷰 : 이재명 / 경기지사 당선인
- "여러 가지 논란이 있었습니다만 경기도민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잊지 않겠습니다. 우리 도민들의 뜻을 존중해서 머슴으로서의 역할을 최선을 다 해 하도록 하겠습니다."

정태옥 전 한국당 대변인의 지역 폄하 발언으로 또 하나의 화약고가 됐던 인천시장 선거에선 민주당 박남춘 후보가 압도적인 표 차로 당선됐습니다.

▶ 인터뷰 : 박남춘 / 인천시장 당선인
- "시민들이 잘한다고 평가하실 때까지 묵묵히 시민들의 뜻을 따르면서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박남춘 인천시장의 당선으로 민주당은 수도권을 완전히 장악했습니다.

MBN뉴스 김동환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