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CBS "샌더스 美백악관 대변인 올해말 물러날 생각"

기사입력 2018-06-14 16:04


미 백악관의 세라 허커비 샌더스 대변인이 올해말 물러날 생각을 하고 있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미 CBS방송은 13일(현지시간) 샌더스 대변인이 연말에 '트럼프 행정부'를 떠나는 계획을 자신의 친구들에게 말했다고 보도했다.
라지 샤 백악관 부대변인도 아직 날짜를 정하지 못했을 뿐 사임을 고려하고 있다고 CBS방송은 전했다.
샌더스 대변인은 그러나 이에 대해 부인했다.
그는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CBS가 나도 모르는 내 계획과 미래에 대해 뭔가를

알고 있나"라며 "나는 내 일을 사랑한다. 미국 대통령과 함께 일하는 것은 영광"이라고 적었다.
다만, "유치원에 다니는 딸들이 학년 말 행사를 했는데, 그것이 '백악관을 떠나는' 내 계획에 관한 이야기였다. (딸들이) 나에겐 귀띔도 안 했다"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