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CBS "샌더스 美백악관 대변인 올해말 물러날 생각"

기사입력 2018-06-14 16: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 백악관의 세라 허커비 샌더스 대변인이 올해말 물러날 생각을 하고 있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미 CBS방송은 13일(현지시간) 샌더스 대변인이 연말에 '트럼프 행정부'를 떠나는 계획을 자신의 친구들에게 말했다고 보도했다.
라지 샤 백악관 부대변인도 아직 날짜를 정하지 못했을 뿐 사임을 고려하고 있다고 CBS방송은 전했다.
샌더스 대변인은 그러나 이에 대해 부인했다.
그는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CBS가 나도 모르는 내 계획과 미래에 대해 뭔가를

알고 있나"라며 "나는 내 일을 사랑한다. 미국 대통령과 함께 일하는 것은 영광"이라고 적었다.
다만, "유치원에 다니는 딸들이 학년 말 행사를 했는데, 그것이 '백악관을 떠나는' 내 계획에 관한 이야기였다. (딸들이) 나에겐 귀띔도 안 했다"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