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크로아티아, 잉글랜드 누르고 프랑스와 우승컵 다툼

기사입력 2018-07-12 07: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크로아티아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잉글랜드를 누르고 먼저 결승에 오른 프랑스와 우승컵을 다투게됐다.
크로아티아는 12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준결승에서 선제골을 내준 후 1-1로 균형을 맞춘 뒤 연장 후반 4분에 나온 마리오 만주키치의 역전 결승 골에 힘입어 잉글랜드를 2-1로 꺾었다.
이로써 크로아티아는 역대 월드컵 도전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하는 감격을 누렸다.
이번 대회까지 다섯 차례 본선 무대를 밟은 크로아티아의 앞서 최고 성적은 1998년 프랑스 월드컵 때의 3위였다.
반면 잉글랜드는 1966년 자국 대회 우승 이후 52년 만의 결승 진출을 노렸지만 크로아티아의 벽에 막혔다.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오른 크로아티아는 16일 오전 0시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프랑스와 우승컵을 놓고 대결한다.
4강에서 패배한 잉글랜드는 14일 오후 11시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벨기에와 3-4위 결정전을 치른다.
[디지털뉴스국]

Croatia's Mario Mandzukic celebrates after scoring his side's second goal during the semifinal match...
↑ Croatia's Mario Mandzukic celebrates after scoring his side's second goal during the semifinal match between Croatia and England at the 2018 soccer World Cup in the Luzhniki Stadium in Moscow, Russia, Wednesday, July 11, 2018. (AP Photo/Frank Augstein)





(180711) -- MOSCOW, July 11, 2018 (Xinhua) -- Players of England celebrate Kieran Trippier's goal du...
↑ (180711) -- MOSCOW, July 11, 2018 (Xinhua) -- Players of England celebrate Kieran Trippier's goal during the 2018 FIFA World Cup semi-final match between England and Croatia in Moscow, Russia, July 11, 2018. (Xinhua/Wu Zhuang)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