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불과 1년만에 458% 예약 상승률 보인 여행지는?

기사입력 2018-07-12 08:08


불과 1년 만에 458%의 예약 상승률을 기록한 여행지가 있다. 최근 티몬투어가 올해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출발한 항공권 예약 약 17만건을 분석한 결과 베트남 다낭 수요가 급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티몬투어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출발하는 항공권 예약건수는 전년 동기 대비 127% 증가했다. 다낭은 평균보다도 3배가량 높은 수요를 보인 셈이다. 상반기 인기도시 순위에서도 지난해 10위였던 다낭은 올해 4위까지 치고 올라갔다. 특히 7~8월 여름휴가철의 예약률에서는 1위까지 올랐다. 1~6월까지 상반기 예약률에서 수위를 놓치지 않았던 일본 주요 도시를 제치고 다낭이 가장 높은 자리를 차지했다.
티몬투어 관계자는 "항공권 예약의 90%가 비행거리 약 4시간 이내의 단거리 구간에 집중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며 "휴양과 레저, 가성비에서 매력적인 베트남과 가족은 물론 비즈니스 트립, 중복 방문 등이 이뤄지는 일본이 인기를 누렸다"고 말했다.
실제로 올 상반기 가장 뜨거웠던 여행지 톱 5에 오사카, 후쿠오카, 도쿄 등 일본 도시 3개가 1~3위를 차지했다. 이어 다낭, 괌, 태국 방콕, 대만 타이페이, 홍콩, 오키나와, 필리핀 세부 순이었다.
베트남 다낭 오행산 / 사진제공 = 티몬투어
↑ 베트남 다낭 오행산 / 사진제공 = 티몬투어
한편 티몬투어는 이달 31일까지 해외항공권 전용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티몬투어는 국내 16개의 여행사 항공권을 실시간 검색해 최저가 수준 항공권 운임을 보여줄 뿐 아니라 추가로 7월 한 달 동안 최대 15만원의 할인을 제공한다. 세금과 유류할증료를 포함한 후쿠오카 왕복 항공권을 11만3000원, 홍콩 19만9000원, 괌 24만9000원, 하와이 53만50000원부터 판매한다. 더불어 7월 한 달 간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에 타임세일을 진행한다.

학종 티몬 항공사업본부장은 “최저가 수준의 항공권에 최대 15만원 할인 쿠폰을 추가로 받을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라면서 "여름휴가 티켓을 구하지 못한 여행객부터 9~10월 가을 여행을 준비하는 여행객까지 티몬투어에서 간편하고 저렴한 항공권 티켓을 구입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장주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