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부천·광명·상도 등 지하철 7호선 라인 재개발·재건축 활기

기사입력 2018-07-12 10:28


수도권 강남권역의 동서(東西)를 가로지르는 서울지하철 7호선 역세권을 따라 재개발·재건축이 활기를 띠면서 새 아파트 공급이 이어진다. 시공은 대우건설, 삼성물산, 현대건설, 한화건설 등 대형건설사들이 맡는다.
12일 주택업계에 따르면 연말까지 지하철 7호선 인근에 공급되는 아파트는 8곳, 총 8258세대로 집계됐다. 구간별로는 역세권에 ▲철산역 798세대 ▲부천시청역 999세대 ▲신풍역 1650세대 ▲상도역 948세대 ▲고속터미널역 835세대 ▲청담역 679세대 ▲공릉역 1287세대 ▲마들역 1062세대 등이다.(임대, 오피스텔 제외)
[자료제공: 각 업체]
↑ [자료제공: 각 업체]
철산역 인근에서는 대우건설이 이달 중 '철산 센트럴 푸르지오'(798세대 중 일반분양 323세)를 내놓는다. 철산역이 도보 5분 거리의 초역세권 단지이며 광명 8학군인 광덕초, 안현초, 철산중, 진성고, 광명고 등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다.
같은 달 부천시청역 인근에서는 현대엔지니어링이 '힐스테이트 중동'(아파트 999세대, 오피스텔 49실)을 분양한다. 부천시청역이 가까운 초역세권 단지로 부천 종합터미널, 서울외곽순환도로, 중동IC 등도 가까워 광역이동이 수월하다
다음달에는 현대건설이 고속터미널역 인근에서 '디에이치 반포'(835세대 중 일반 210세대)를 짓는다. 7호선·3호선 고속터미널역과 9호선 사평역이 가깝다.
마들역 인근에서는 한화건설이 '노원 상계 꿈에그린'(1062세대 중 일반 80세대)을 선보인다. 7호선 마들역 역세권이며 청원초, 상곡초, 청원중, 청원고, 청원여고 등의 학교가 가깝다.
9월에는 공릉역 인근에서 효성이 '태릉 효성 해링턴 플레이스'(1287세대 중 일반 5

16세대)를 공급한다. 7호선 공릉역(서울과학기술대)과 6호선 화랑대역이 가깝다.
이밖에 청담역 인근에서는 삼성물산이 '삼성동 상아2차 래미안'(679세대)를, 상도역 인근에서는 롯데건설이 '상도역세권 롯데캐슬'(948세대)를 하반기에 선보일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