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17년 만에 옷 갈아입는 JW 메리어트 서울, 8월 20일 재개장 확정

기사입력 2018-07-12 11: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7년 만에 새단장에 들어간 JW 메리어트 서울이 8개월 간의 리노베이션을 마치고 오는 8월 20일 리뉴얼 오픈한다.
12일 JW 메리어트 서울 측은 "메리어트 인터내셔널과 함께 준비한 이번 리뉴얼 프로젝트가 마무리에 들어갔다"며 "서울을 넘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대표 럭셔리 호텔로 거듭나는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JW 메리어트 서울이 이번 리뉴얼의 주제로 삼은 것은 '진정 완벽한 럭셔리(Genuine Perfection of Luxury)'다. 이를 위해 JW는 세계적인 인테리어 디자이너들과 함께 로비부터 객실, 레스토랑, 연회장, 스파 & 피트니스 등 호텔의 모든 시설들을 웅장하고 세련된 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아울러 한층 업그레이드 된 품격과 클래스를 맛볼 수 있는 그릴, 일식, 뷔페 레스토랑 및 라운지, 카페, 바, 파티세리 등에서 국내외 정상급 셰프들이 준비하는 오뜨 퀴진(Haute Cuisine)을 만날 수 있다.
또한 국내 호텔 최대 규모의 피트니스 공간인 마르퀴스 스파 &

피트니스는 도심 속 청정환경에서 즐기는 진정한 웰니스 공간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객실은 펜트하우스 2개와 스위트룸 32개를 포함해 총 379개로 재구성 해 복잡한 도심 속에서 품격 있는 휴식과 다채로운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게 꾸밀 계획이다.
[디지털뉴스국 장주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