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빠가 지켜줄게"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향한 사랑의 약속

기사입력 2018-07-12 22:41 l 최종수정 2018-07-13 23:05


방송인 샘 해밍턴이 두 번째 생일을 맞은 아들 윌리엄을 향한 사랑을 드러냈습니다.

그는 오늘(12일) 방송인 샘 해밍턴이 아들 윌리엄의 두 번째 생일을 축하했습니다.

샘 해밍턴은 12일 인스타그램에 "2년 전에 너 처음 만나게 됐는데. 내 인생에 제일 기쁘고 행복하고 뿌듯한 하루였는데. 앞으로 네 옆에 늘 있을 거고 행복할 때 무서울 때 슬플 때 아플 때도 아빠 지켜줄게. 평생에 내 베프 돼줘. 사랑해 윌리엄!"이라며 아들을 향한 애정

을 드러냈습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윗옷 자락을 잡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윌리엄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초롱초롱한 눈빛을 보내는 윌리엄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한편, 샘 해밍턴은 "사진작가 고마워 수영아!!"라며 윌리엄의 사진을 찍어 준 절친한 배우 류수영에 감사 인사를 덧붙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