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신세계인터내셔날, 끌로에 새 `로이 버킷 백` 출시

기사입력 2018-07-13 10: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판매하는 프랑스 명품 브랜드끌로에(Chloe)는 가을·겨울 시즌을 앞두고 새로운 로이 버킷(Roy Bucket) 백을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클러치와 스퀘어 형태 핸드백으로 출시했던 기존과 달리 이번 시즌에는 심플한 바구니 형 가방을 내세운 게 특징이다.
상단 양 끝에 피어싱처럼 고정된 오버사이즈 'O' 링이 세련된 디자인을 완성하며 동시에 안정감을 준다. 상단에 매듭으로 여닫을 수 있는 캔버스(천) 막이 적용돼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 또한 기본 스트랩 외에 탈부착 가능한 긴 스트랩이 추가적으로 부착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부드러운 소가죽으로 제작됐으며 블랙, 브라운, 그레이, 스카이 블루 등 단색 제품부터 '작은 말' 자수가 전체적으로 적용된 디자인도 출시된다. 일반 가죽 재질 외에도 색과 색 사이 경계선 구분을 명확하게 하지 않고 부드럽게 처리하는 스푸마토(Sfumatto) 기법을 사용해 은은한 그라데이션 효과가 드러나는 페이턴트(에나멜 가죽) 소재로도 만나볼

수 있다.
끌로에 마케팅 담당자는 "끌로에의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나타샤 램지 레비는 지난 시즌 첫 컬렉션을 선보이며 새로운 시도로 주목 받기 시작했는데, 이번 시즌 다양한 영감과 개성을 적용시켜 보다 발전된 형태의 제품들을 선보였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방영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