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떠나는 안철수 "정치 일선 물러난다…돌아올 계획 세우지 않아"

기사입력 2018-07-13 10:26 l 최종수정 2018-07-13 11:18

【 앵커멘트 】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정치 일선에서 물러난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당분간 해외에 머물 것으로 보이는데, 정계은퇴에 대해서는 성찰과 채움의 시간을 갖겠다며 선을 그은 모습입니다.
오태윤 기자입니다.


【 기자 】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정치입문 5년 9개월 만에 정치 일선에서 물러납니다.

▶ 인터뷰 : 안철수 / 바른미래당 전 의원 (어제)
- "저는 오늘 정치 일선에서 물러나 성찰과 채움의 시간을 갖고자 합니다."

안 전 의원은 "다당제 시대를 열고 개혁을 위해 혼신을 다했지만 미흡한 점도 많았다"고 소회를 전했습니다.

앞으로 세계 곳곳의 현장을 경험하겠다고 밝혔는데, 첫 행선지는 중소·중견기업의 나라이자 4차산업을 시작한 독일로 결정했습니다.

▶ 인터뷰 : 안철수 / 바른미래당 전 의원
- "돌아올 계획들 세우지 않았습니다. 단지 제가 먼저 독일부터 시작해서…."

'국민이 부르지 않으면 돌아오지 못한다'는 정계은퇴를 시사하는 듯한 발언이 보도된 데 대해서는, 사담을 나누는 자리였다며 어떤 정치적 메시지가 있던 것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 스탠딩 : 오태윤 / 기자
- "안 전 의원이 일선에서 물러난 데 이어 유승민 전 대표도 뚜렷한 행보를 보이지 않는 가운데, 바른미래당은 새 얼굴을 통한 새판짜기가 관건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MBN뉴스 오태윤입니다."

영상취재 : 변성중 기자
영상편집 : 이재형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