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특검, 드루킹 인사청탁 대상 변호사 오늘 재소환

기사입력 2018-07-13 1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드루킹' 김모(49)씨의 댓글 조작 의혹을 수사하는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드루킹의 인사 청탁 대상자로 알려진 윤모(46) 변호사를 13일 재소환한다.
특검팀은 이날 오후 1시 30분 윤 변호사를 드루킹 일당이 벌인 업무방해 혐의의 공범 신분으로 소환한다고 밝혔다. 윤 변호사는 앞서 지난 6일 특검의 비공개 소환 조사를 받았다.
윤 변호사는 드루킹이 이끈 경제적공진화모임(경공모)에서 필명 '삶의 축제'로 활동한 드루킹의 핵심 측근이다. 드루킹은 그를 김경수 경남도지사에게 청와대 행정관으로 인사청탁 했다가 거절당했다.
윤 변호사는 앞선 수사 단계에서 드루킹과 공범들의 변호를 맡다가 의혹이 불거진 뒤 사임했다.
특검팀은 윤 변호사가 여론조작 의혹에 깊숙이 관여한 정황을 포착하고 공식 수사개시 이틀만인 지난달 28일 그를 출국금지하고 자택과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이어 지난 6일 윤 변호사를 비공개로 조사한 뒤 진술 내용을 분석했다. 이후 느릅나무 출판사 현장조

사 및 포털 사이트 압수수색, 경공모 회원 소환조사 등 수사를 거친 뒤 이날 윤 변호사를 다시 소환키로 했다.
소환 조사에서 특검팀은 윤 변호사를 상대로 댓글 조작 범행의 전모와 인사 청탁 과정에서의 돈 거래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추궁할 계획이다.
[디지털뉴스국 김수연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