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靑, `서울광장 퀴어축제 반대` 청원에 "행사개최 문제없다"

기사입력 2018-07-13 14:06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청와대는 오는 14일 서울광장에서 성 소수자들을 위한 퀴어 축제가 열리는 것에 반대한다는 국민청원에 "행사 개최에 문제가 없다"고 답변했다.
정혜승 청와대 뉴미디어비서관은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서울광장을 사용하려면 사용관리에 대한 서울시 조례, 시행규칙과 열린광장운영시민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에 따라 신청하면 된다"며 "퀴어축제는 위원회 심의 결과 문제가 없다는 결론이 내려졌다"고 밝혔다.
앞서 청원자는 "오는 14일 서울시청 광장에서 퀴어 행사가 열린다"며 "퀴어라는 이유로 시민의 공간인 광장을 더럽히는 행위를 규탄한다"고 청원을 올렸다.
이어 "시민들은 퀴어라는 미명 하에 벌어지는 변태축제를 대부분 반대한다"며 "그들의 혐오스러운 행사를 우리가 쉬고 누려야 할 광장에서 보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 청원은 지난달 14일에 처음 제기돼 사흘 전 20만명이 참여함으로써 청와대가 공식 답변을 내놔야 하는 기준인 '한 달 내 20만명 참여' 조건을 충족시켰다.
정 비서관은 "서울광장 사용 여부는 청와대가 허가하거나 금지, 관여할 수 없다. 14일 열리는 행사에 대한 청원이라 급하게 서울시 측에 관련 현황을 파악했고 그 내용을 전해드리는 것으로 답변을 대신하겠다"고 말했다.
해당 청원은 아직 답변 기한이

남아있으나 오는 14일 진행되는 행사에 대한 청원이라 답변 시점이 당겨졌다.
정 비서관은 "행사 당일 경찰에서 인력을 배치해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상황에 대비할 예정"이라며 "청원인이 염려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김수연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