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휴대용 선풍기 안전사고 위험…"폭발·과열 조심"

기사입력 2018-07-13 14: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여름철 사용량이 늘고 있는 휴대용 선풍기가 폭발, 과열 등 안전사고 위험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집계 결과 지난 2015년부터 올해 4월까지 휴대용 선풍기와 관련한 사고가 총 40건 접수됐다.
특히 지난해에는 33건으로 2016년 4건에 비해 8배 이상 급증했다.
주요 사고 원인을 보면 폭발, 화재, 과열, 발연 등이 20건으로 절반을 차지했다. 손가락 눌림이나 끼임 사고도 2건 발생했다.
이에 행정안전부는 안전수칙을 잘 지켜서 휴대용 선풍기를 사용할 것을 당부했다.
우선 휴대용 선풍기를 살 때 ▲KC마크(인체 무해성, 내구성, 안전성 검증) ▲전자파적합등록번호 ▲배터리 안전인증번호(과열·폭발 방지 보호회로 설계) 등 제품에 표시된 안전기준을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
손가락이 끼어 다치는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보호망 간격이 촘촘하고 날이 부드러운 재질의 선풍기를 선택해야 한다.
선풍기 충전 시 전압이 높은 고속 충전기는 과열 위험이 높으므로 제품에 표시

된 용량에 맞는 충전기를 사용해야 한다.
또 선풍기의 장시간 사용은 모터 과열로 인한 화재 유발의 위험이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지만석 행안부 예방안전과장은 "휴대용 선풍기가 작고 편리하지만 자칫 안전에 소홀하기 쉬우니 안전수칙을 잘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수연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