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오드리햅번, 한국인이 사랑하는 해외 여자 스타 1위 등극…2위는 마릴린먼로

기사입력 2018-08-11 08:39 l 최종수정 2018-08-12 09: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배우 오드리 햅번이 한국인이 사랑하는 해외 여자 스타 1위에 선정됐습니다.

어제(10일) 저녁 8시 55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한국인이 사랑하는 미남 미녀 해외 여자 스타 편' 순위가 공개됐습니다.

10위에는 엘리자베스 테일러가 이름을 올렸습니다. 엘리자베스 테일러는 40년간 무려 8번의 결혼을 해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했습니다. 9위는 데미무어였습니다. 그는 영화 '사랑과 영혼'에서 짧은 헤어스타일로 한시대를 풍미했습니다.

8위는 비비안 리가 차지했습니다. 비비안 리는 불꽃처럼 화려한 삶을 산 여배우로 기억되고 있습니다. 7위는 올리비아 핫세였습니다. 절세 미녀라는 말이 가장 잘 어울리는 그는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6위는 니콜 키드먼이 이름을 올렸습니다. 5위는 브룩쉴즈로, 14세 때에

도 최연소 책받침 모델로 선정됐으며 당시 남학생들의 로망으로 많은 인기를 얻은 바있습니다. 4위는 그레이스 켈리로, 단아하고 우아한 매력은 모나코 왕자의 마음을 사로잡아 현실 속 왕비로 거듭났습니다.

3위는 소피마르소, 2위는 마릴린 먼로, 1위는 오드리 햅번이 이름을 당당히 올리며 '세기의 미녀' 타이틀을 입증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