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엄지의 제왕’ 서희선 교수 “꼬막, 성장호르몬 생성에 도움…달걀보다 단백질 함유량↑”

기사입력 2018-11-07 00:11

‘엄지의 제왕’ 성장호르몬 꼬막 사진=‘엄지의 제왕’ 방송 캡처
↑ ‘엄지의 제왕’ 성장호르몬 꼬막 사진=‘엄지의 제왕’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엄지의 제왕’ 서희선 교수가 꼬막에 대해 달걀, 두부보다 단백질 함유량이 높다고 설명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N ‘엄지의 제왕’에서는 성장호르몬을 늘리는 비법으로 꼬막을 꼽았다.

이날 가정의학과 서희선 교수는 “축 늘어진 뱃살을 빼고, 성장호르몬을 늘려주는 비법이 있다”며 꼬막을 소개했다.

서 교수는 “성장호르몬은 단백질로 구성돼 있다. 이는 단백질을 섭취하지 않으면 만들어질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꼬막을 꼽은 이유로 “11월 제철인 꼬막은 저지방 고단백 식품이다. 달걀, 두부보다

단백질 함유량이 높다”고 설명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중노년층의 경우 위 점막이 얇아져 단백질 소화 능력이 떨어진다. 또 콜레스테롤 걱정으로 육식을 기피하는 분들이 많다”면서 “식물성 단백질만 섭취하면 필수아미노산이 부족해진다. 동물성 단백질을 섭취해야 젊어지는 성장호르몬이 생성된다”고 설명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