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임은수, 피겨 시니어 데뷔전 SP 4위…첫 메달 도전

기사입력 2018-11-09 22:47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임은수(15·한강중)가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데뷔전서 쇼트프로그램 4위에 올랐다.
임은수는 9일 일본 히로시마에서 열린 2018-19 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4차 대회 ‘NHK 트로피’에 출전해 쇼트프로그램 69.78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 그의 쇼트프로그램 최고점이다. 종전 기록은 지난 8월 아시안트로피의 68.09점이다.
임은수. 사진=옥영화 기자
↑ 임은수. 사진=옥영화 기자

임은수의

시니어 무대 첫 메달 획득 여부도 관심이다. 3위 미하라 마이(70.38점·일본)와 0.60점 차이에 불과해 프리스케이팅 결과에 따라 역전도 바라볼 수 있다.
프리스케이팅은 10일 오후 4시40분부터 시작한다. 임은수는 12명의 선수 중 7번째로 연기를 펼친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