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엄지의 제왕’ 한의사 “겨울철 포도당 해독해야…치매·심혈관 질환 유발”

기사입력 2018-12-04 23:41

‘엄지의 제왕’ 해독 사진=‘엄지의 제왕’ 방송 캡처
↑ ‘엄지의 제왕’ 해독 사진=‘엄지의 제왕’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엄지의 제왕’ 박찬영 한의사가 포도당 해독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4일 오후 방송된 MBN ‘엄지의 제왕’에서는 겨울철 맞춤 해독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박찬영 한의사는 겨울철에 반드시 피 해독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찬영 한의사는 “대표적인 해독 기관이 장과 간인데, 장과 간이 무너지면 혈액을 통해 온몸으로 독소가 퍼진다. 염증을 만들고 건강을 위협하니 반드시 피 해독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혈액 속 핵심 독소인 ‘포도당’을 반드시 해독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필요 이상 섭취 시 남는 포도당이 문제다. 먹은 탄수화물이 다 쓰이지 못하고 혈액 속에 포도당으로 저장되면 이것들이 단백질과 결합한다. 그래서 이런 독소가 뇌신경을 공격하며 치

매가 된다. 심장 혈관에 붙으면 심혈관 질환을 유발한다”고 위험성을 알렸다.

그러면서 “진짜 위험한 이유가 또 있다. 바로 혈액 속 독소를 만드는 포도당 스파이크가 일어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혈당이 상승하면 혈관 벽에 배구의 스파이크만큼 충격이 든다. 혈관 건강에 치명적”이라고 덧붙였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