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찬바람 불며 기온 '뚝'…서해안 많은 눈

기사입력 2018-12-06 20:27 l 최종수정 2018-12-06 20:57

<1>밤부터 매서운 찬 바람이 불기 시작하겠습니다. 이번에는 더 강력한 추위가 몰려올텐데요. 중부내륙과 경북북부에 한파주의보가 다시 내려졌습니다. 대설 절기인 내일 서울은 아침에 영하 9도까지 내려가 올겨울 최저 기온을 경신하겠고, 낮에도 서울 영하 4도, 대전 영하 2에 머물며 종일 춥겠습니다.

<2>한편, 서해안에는 많은 눈이 예보되어 있습니다. 모레까지 전북서해안에 최고 10cm 이상, 그 밖에 서해안과 전북에 2에서 7, 충남과 전남내륙에 1에서 5cm 가량의 눈이 쌓이겠습니다.

<위성>오늘 밤부터 북극발 한기가 몰려오면서 추워지겠고, 강원 영동과 서해안을 따라서는 바람이 강하게 불기 시작하겠습니다.

<중부>중북부를 중심으로는 내일 아침 영하 10도 아래로 내려가는 곳이 많겠습니다. 춘천 아침 영하 11도, 대전 영하 5도를 보이겠습니다.

<남부>내일 남부지방 광주의 낮 최고 기온 1도, 대구 0도에 머물겠습니다.

<동해안>동해안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를 크게 떨어뜨리겠습니다.

<주간>이번 추위는 주말에도 계속되겠습니다. 주말에는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11도까지 내려갈 전망입니다. 날씨였습니다.

(조노을 기상캐스터)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