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찬바람 불며 기온 '뚝'…서해안 많은 눈

기사입력 2018-12-06 20:27 l 최종수정 2018-12-06 20:57

<1>밤부터 매서운 찬 바람이 불기 시작하겠습니다. 이번에는 더 강력한 추위가 몰려올텐데요. 중부내륙과 경북북부에 한파주의보가 다시 내려졌습니다. 대설 절기인 내일 서울은 아침에 영하 9도까지 내려가 올겨울 최저 기온을 경신하겠고, 낮에도 서울 영하 4도, 대전 영하 2에 머물며 종일 춥겠습니다.

<2>한편, 서해안에는 많은 눈이 예보되어 있습니다. 모레까지 전북서해안에 최고 10cm 이상, 그 밖에 서해안과 전북에 2에서 7, 충남과 전남내륙에 1에서 5cm 가량의 눈이 쌓이겠습니다.

<위성>오늘 밤부터 북극발 한기가 몰려오면서 추워지겠고, 강원 영동과 서해안을 따라서는 바람이 강하게 불기 시작하겠습니다.

<중부>중북부를 중심으로는 내일 아침 영하 10도 아래로 내려가는 곳이 많겠습니다. 춘천 아침 영하 11도, 대전 영하 5도를 보이겠습니다.

<남부>내일 남부지방 광주의 낮 최고 기온 1도, 대구 0도에 머물겠습니다.

<동해안>동해안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를 크게 떨어뜨리겠습니다.

<주간>이번 추위는 주말에도 계속되겠습니다. 주말에는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11도까지 내려갈 전망입니다. 날씨였습니다.

(조노을 기상캐스터)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