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화웨이 창업자 딸 미국 인도…길게는 수년 걸릴 듯

기사입력 2018-12-07 11:57


멍완저우 화웨이 최고재무책임자(CFO). [사진 출처=연합뉴스]
↑ 멍완저우 화웨이 최고재무책임자(CFO). [사진 출처=연합뉴스]
캐나다에서 체포된 중국 화웨이 창업자의 딸이자 최고재무책임자(CFO)인 멍완저우 부회장이 미국으로 인도되기까지 길게는 수년이 걸릴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고 블룸버그 등 외신이 6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밴쿠버에서 7일(현지시각) 멍완저우의 인도 송환 문제를 다루는 첫 심리가 열린다.
이번 심리는 멍 CFO의 도주 우려가 있는지를 판단하는 절차다. 판사는 구금을 유지하도록 결정할 수 있는 한편 보석을 허가할 수도 있다. 보석 시 여권을 제출하고 별도의 인도 재판 심리를 받아야 한다.
미국 정부 당국은 적절한 시점에 멍 CFO의 인도를 요구한 이유가 무엇인지, 범죄를 저질렀다고 믿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 등과 관련해 증거를 공개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멍 CFO가 의심받는 위반 행위가 미국과 캐나다 양국에서 범죄가 되는지도 중요한 사안이다.
캐나다는 대이란 제재에 동참하고 있다. 다만 위반 행위가 캐나다의 형법이 적용될 수 있는 사안인지는 다소 불투명하다. 제재 위반은 조약상 인도 가능한 범죄 행위에 명시돼 있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와 관련한 제재 위반을 이유로 한 체포가 돈세탁 행위와 관련돼 있을 수 있다고 보도했다.
범죄인 조약은 특히 정치적 성격의 위반 행위로는 인도를 허용하지 않는다. 멍 CFO는 미국과 중국 간 무역 분쟁에 악용되고 있다는 주장을 할 수 있다

. 또 사법적 영역에서 그의 행위가 미국의 법률을 적용할 수 있는 대상은 아니라고 주장할 수 있다.
판사가 멍 CFO의 인도에 동의한다고 해도 항소 절차를 제기할 기회를 가질 수 있다. 법정에 계류중인 기간에 캐나다에 머물 것에 동의하면서 보석을 청구할 수도 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