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다날, 英 PG기업 보쿠 지분 취득

기사입력 2018-12-07 13:51 l 최종수정 2018-12-07 14:11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은 자회사 미국법인 보유지분 100%를 영국 모바일 전자결제 PG기업 보쿠(BOKU)에 매각하고, 265억원 규모의 보쿠 지분 5.38%를 취득했다고 7일 밝혔다.
다날은 지분 취득 이후 신주인수권과 옵션계약 이행 조건에 따라 보쿠 지분을 추가 취득할 예정이다. 최대 11%까지 지분을 확보할 예정이며 향후 보쿠의 대주주로서 사업에 적극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보쿠는 구글, MS, 애플, 넷플릭스, 페이스북 등 대형 글로벌 회사에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유럽은 물론 북미, 아시아 등 80개국, 170여개 통신사와 제휴를 맺고 휴대폰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지난해 런던 증권 거래소에 상장한 이후 전년(2016년) 대비 142%이상 매출 성장을 기록했으며, 올해는 200% 이상 매출성장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날 관계자는 "보쿠의 지분을 전략적으로 취득해 주주로

서의 공고한 파트너 관계를 맺게 됐으며 함께 글로벌 리더 기업으로 나아갈 것"이라면서 "다날의 QR코드 결제, 간편결제 등 다양한 결제 기술력과 보쿠의 해외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 글로벌 통합결제 플랫폼을 구축해 세계 어디서든 사용 가능하게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