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빙그레 바나나맛우유 가격 100원 오른다

기사입력 2018-12-07 13:57


빙그레가 대표제품인 바나나맛우유류(단지 용기 가공유 전 제품)의 가격을 내년에 올릴 것이라고 7일 밝혔다. 바나나맛우유의 가격을 공급가 기준으로 7.7% 인상을 계획하고 있으며 유통채널별로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상 시기는 유통채널 별로 다르나 내년 1월 말에서 2월 초로 예상된다. 공급가 인상에 따라 소비자가도 편의점 기준 개당 1300원에서 1400원으로 오를 예정이다. 빙그레 바나나맛우유의 가경을 마지막으로 인상한 것은 지난 2013년으로 내년 인상될 경우 6년만의 인상이다

.
빙그레 관계자는는 "지난 기간 동안 여러 인상요인을 내부적으로 흡수해왔으나 더 이상 감내할 수 없어 불가피하게 인상하게 됐다"고 인상 이유를 설명했다.
최근 바나나맛우유와 같은 가공유의 원료가 되는 원유가격이 인상되면서 흰우유부터 관련 제품들의 인상이 뒤따르고 있다.
[이덕주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