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이마트, 미국 프리미엄식품업체 `굿푸드홀딩스` 산다

기사입력 2018-12-07 14:09 l 최종수정 2018-12-07 15:17


이마트가 미국 프리미엄 식품업체 '굿 푸드 홀딩스' 인수에 나선다. 국내 유통전문사로는 처음으로 본격적인 미국 시장 공략의 신호탄을 쏘아올린 셈이다.
7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미국에서 프리미엄 식자재와 유기농 식품을 유통하는 체인점을 운영하는 모회사 굿 푸드 홀딩스와 약 2억7500만달러(약 3073억9500만원) 가격에 경영권을 사들이는 계약을 추진하고 있다. 굿 푸드 홀딩스는 브리스톨 팜스·메트로폴리탄 마켓·레이지 에이커스 등 3개 법인을 통해 로스엔젤레스, 시애틀, 샌디에이고 등 미국 서부 주요 도시에 24개 체인점을 운영하고 있다. 공개된 2016년 매출은 약 4억 4000만달러(5000억원)이며 작년 매출은 5억 5000만달러(6000억원) 수준으로 추산되고 있다.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며 빠른 속도로 성장하는 셈이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관심을 갖고 추진한 이번 인수건은 이마트가 미국 서부 지역을 시작으로 추후 동부에도 점포를 개설하는 장기적인 시장 진출 전략 차원으로 알려졌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이마트가 지난 9월 프리미엄 식자재 유통사 PK마켓(가칭)을 미국 로스엔젤레스 번화가에 개설하기로 발표한 것과 연계돼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스타벅스 커피가 시애틀을 시작으로 미국 전역으로 퍼진 것처럼 식품업계에서 서부 지역 프리미엄 업체의 동진 전략은 미국에서 잘 통한다"고 말했다.
굿 푸드 홀딩스 자회사인 브리스톨팜스는 프리미엄 및 유기농 식품 등에 중점을 둔 프리미엄 식품 소매업체다. 1982년 로스앤젤레스를 시작으로 미국 서부에 12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다. 1971년 설립된 메트로폴리탄마켓의 경우 서부 해안 도시를 중심으로 고품질 신선식품을 원하는 고객 수요에 맞춘 매장이다. 7개 매장이 운영되고 있다. 1991년 설립된 레이지 에이커스는 로하스(LOHAS·건강하고 지속 가능한 생활 방식)를 추구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유기농 농산물 및 천연 식품, 신선식품, 바디케어 제품 등을 중심으로 판매한다.
이들 3개 업체는 레스토랑도 함께 보유하고 있다는 점에서 자체 푸드코트를 운영하는 이마트와 시너지가 클 것이라는 분석이다.
앞서 이마트는 PB 상품 및 온라인 사업 강화, 복합쇼핑몰, 전문점 등 다양한 유통 실험을 해왔다. 지난 9월엔 로스앤젤레스 한복판에서 내년중 3층 규모 프리미엄 식자재 매장을 개설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앞으

로 이 매장은 굿 푸드 홀딩스 산하 체인점으로 활용될 것으로 전해졌다.
다른 유통업계 관계자는 "국내에서는 점점 심화되는 규제와 경쟁 심화로 인해 오프라인 경쟁력이 사라지고 있다"며 "주로 아시아 진출을 노리는 다른 유통업체와 달리 이마트만의 차별화된 전략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조시영 기자 / 정석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