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공군 수능 만점' 군 복무하며 불수능 '만점'…'주경야독'한 공군 일병

기사입력 2018-12-07 14:47 l 최종수정 2018-12-07 14:49

2019학년도 수능 만점 공군 병사/사진=연합뉴스
↑ 2019학년도 수능 만점 공군 병사/사진=연합뉴스

공군 제3방공유도탄여단(이하 3여단) 기지대에서 복무 중인 22살 김형태 일병이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만점을 받았다고 공군이 오늘(7일) 밝혔습니다.

성균관대 러시아어문학과를 휴학하고 지난 5월 공군 병 788기로 입대한 김 일병은 7월에 3여단으로 전입해 급양병(취사병)으로 근무하고 있습니다.

김 일병은 훈련소에서부터 주로 일과 후와 주말 시간을 할애해 병영생활관 내 사이버지식정보방에서 EBS 강의를 듣고, 열람실에서 자율학습을 하는 등 하루 평균 4~5시간씩 주경야독(晝耕夜讀)의 노력으로 수능 공부에 전념했습니다.

김 일병은 "공군에 입대한 후 주변의 동기들과 미래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에서 수능 재도전이라는 목표의식이 생겼다"며 "급양병 근무를 하면서 공부하느라 힘들 때도 있었지만 선·후임들의 격려 덕분에 쉼 없이 달려올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김 일병은 "돌이켜보면,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었던 것은 저의 노력도 중요했지만, 공부할 수 있는 여건을 지원해 준 동기들과 간부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었다"고 소감을 피력했습니다.

김 일병은 "평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를 즐겨보는데 다양한 기록과 통계들이 사용되는 것을 보면서 자연스럽게 통계학에도 관심을 갖게 됐다"며 "앞으로 통계학과에 진학해 스포츠 데이터 분석가로 활약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2019학년도 수능 만점 공군 병사/사진=연합뉴스
↑ 2019학년도 수능 만점 공군 병사/사진=연합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