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롯데홈쇼핑 300만불 수출의 탑 이완신 대표, 동탑산업훈장 동시 수상

기사입력 2018-12-07 18:48


롯데홈쇼핑 이완신 대표이사
↑ 롯데홈쇼핑 이완신 대표이사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가 업계 최초로 수출 유공자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하는 영광을 차지했다.
롯데홈쇼핑은 7일 제55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300만불 수출의 탑' 수상하고 이완신 대표가 수출 유공으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는 무역의 날 시상식은 매년 해외시장의 개척과 수출의 획기적인 증대에 기여한 업체를 선정해 수출의 탑을 수여하는 행사다. 수출 증대에 기여한 업체 대표와 임직원에게 유공자 포상도 수여한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6년 '1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올해 수출액 429만불 달성으로 4배 이상의 성장했다. 지난 2016년과 비교해 올해 롯데홈쇼핑을 통해 해외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 수와 성사된 수출 건수가 각각 3배 이상 늘었다. 롯데홈쇼핑은 중소기업을 해외에 파견해 1대1 수출 상담, 제품 현지화 컨설팅 등을 진행하는 '해외시장개척단'을 통해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완신 대표는 판로개척이 어려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해 취임 1년 만에 수출액을 2배 이상 증가시킨 공로를 인정 받아 수출 유공으로는 업계 최초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그는 기존에 대만, 베트남 등 해외 거점을 중심으로 수출을 지원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성장 잠재력이 우수한 국가로 수출국을 확대하고, 역대 최대 규모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하며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했다.
한편 이날 유홍석 롯데홈쇼핑 해외수출 담당자는 대만, 일본, 동남아시아 지역 등 해외 바이어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국내 중소기업 상품을 수출한 공로를 인정 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는 "판로 개척이 어려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2016년 '100만불 수출의 탑

'에 이어 2년 만에 '3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함과 동시에 개인포상도 받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롯데홈쇼핑이 보유한 해외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수출 국가를 보다 확대하고, 품목도 다양화해 내년에는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한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