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조명균 "김정은 연내 답방 협의중…답 기다려"

연장현 기자l기사입력 2018-12-07 19:30 l 최종수정 2018-12-07 20:20

【 앵커멘트 】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국회에 출석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연내 답방을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의 남북 철도 착공식 참석 가능성에 대해서는 정부 계획과 다르다며 입을 닫았습니다.
연장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국회에 출석한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연내 답방 가능성에 무게를 뒀습니다.

▶ 인터뷰 : 조명균 / 통일부 장관
- "가급적이면 연내에 답방을 하는 방향으로 북측과 협의를 하고 있습니다."

다만 북측이 구체적인 답을 내놓지 않고 있어, 날짜 등은 정해지지 않은 상태라고 덧붙였습니다.

조 장관은 남북 철도 도로 연결 착공식과 관련해, 전날 김정렬 국토교통부 2차관이 김 위원장의 참석 가능성을 언급한 것에 대해 말의 취지를 확인하지 못했다는 말로 대신했습니다.

▶ 인터뷰 : 조명균 / 통일부 장관
- "말한 취지가 그것인지에 대해서 저도 확인을 못 해봤습니다. 지금 그것이 정부가 갖고 있는 계획하고는 다르다고 말씀드릴 수 있겠습니다."

이런 가운데,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는 약 한 달 만에 소장회의가 열렸습니다.

천해성 통일부 차관과 전종수 북한 조평통 부위원장은 1시간 20분 동안 남북 산림 협력 등을 논의했지만, 답방에 대한 이야기는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인터뷰 : 천해성 / 통일부 차관
- "답방 문제는 제가 굳이 먼저 물어보지도 않았고 북측의 전종수 소장도 그와 관련 언급한 건 전혀 없습니다."

천 차관은 답방이 결정되면 남북연락사무소 등 여러 채널을 통해 의제나 의전, 경호 등을 논의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습니다.

MBN뉴스 연장현입니다. [tallyeon@mbn.co.kr]

영상취재 : 민병조 기자, 배병민 기자, 공동취재단
영상편집 : 서정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