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생생로] 손쉬운 휴대폰 녹음…혹시 '음성권' 침해?

조경진 기자l기사입력 2018-12-07 19:30 l 최종수정 2018-12-07 20:55

【 앵커멘트 】
스마트폰으로 손쉽게 대화내용 녹음이 가능해지면서 최근 녹음과 관련한 분쟁이 많아지는 추세인데요.
알아두면 좋을 생활 속 법률 상식, '생생LAW' 오늘은 몰래 녹음을 할 경우 어떨 때 처벌을 받게 되는지 알아봤습니다.
조경진 기자입니다.


【 기자 】
최근 수면 내시경 도중 의료진이 환자를 조롱한 녹음 파일이 공개돼 파문이 일었습니다.

한 직장인이 마취가 덜 풀린 상태의 본인 혼잣말이 궁금해 휴대전화로 녹음을 했던 건데, 사회적 논란과 별개로 이 직장인이 몰래 녹음한 행위는 원칙적으로 처벌 대상입니다.

그렇다면, 몰래 녹음하는 행위는 어디까지 괜찮은 걸까요?

쟁점은 '음성권'입니다.

내 목소리를 녹음, 재생, 배포하는 것을 결정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하는데, 이 권리를 침해하면 안 된다는 거죠.

그래서 도청 즉 남의 대화를 몰래 녹음하는 행위는 당연히 처벌 대상입니다.

하지만, 내가 누군가와 대화를 나누는 것을 녹음하는 행위는 형사처벌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또, 그 녹음파일은 법정 공방에서 증거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내 목소리가 담겨 있기 때문이죠.

하지만, 법정 증거용이라도 민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다는 점은 염두에 둬야 합니다.

실제로 나와 상대방의 대화를 녹음해, 이를 법정에서 증거로 사용했는데 상대방이 이로 인해 불이익을 당하게 됐다고 주장하면서 민사소송에서 300만 원의 위자료를 물어주게 된 판결도 있습니다.

▶ 인터뷰 : 임방글 / 변호사
- "원칙적으로 상대방의 동의를 받지 않고 그 사람의 목소리를 녹음하는 것은 민법상 불법행위에 해당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 손해배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또 나와 누군가의 대화 녹음을 법정이 아닌 다른 곳에서 유포할 경우 그 내용에 따라선 자칫 명예훼손으로 처벌받을 수도 있습니다.

반대로 내 음성이 몰래 녹음되길 원치 않는다면 대화를 나누기 전에 그런 의사를 명확히 밝혀두는 것이 좋습니다.

사전에 경고했음에도 몰래 녹음을 했다면 불법성이 더 크다고 보고 위자료 액수에 영향을 주게 됩니다.

생생로, MBN뉴스 조경진입니다.
[ nice2088@mbn.co.kr ]

영상취재 : 김영환 VJ
영상편집 : 윤 진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