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국회의원 세비 2년 연속 올려…내년 1.8% 인상

기사입력 2018-12-08 14:13 l 최종수정 2018-12-08 14:19

2019년 예산안 국회 통과/사진=연합뉴스
↑ 2019년 예산안 국회 통과/사진=연합뉴스

국회는 오늘(8일) 새해 예산안을 다루면서 국회의원 세비를 전년보다 1.8% 인상하는 내용의 예산도 통과시켰습니다.

이에 따라 내년도 국회의원 수당은 공무원 공통보수 증가율 1.8%를 적용해 올해(1억290만원)보다 182만원 증가한 1억472만원으로 늘어납니다.

국회의원 수당은 2012년부터 2017년까지 동결됐으나 올해, 전년보다 2.6% 인상한 데 이어 내년에 2년째 오르는 것입니다.

이밖에 국회의원 수당 등에 관한 법률을 비롯한 관계 법령에 따라 지급되는 활동비는 연 4천704만원으로 전년과 동일합니다.

이는 2011년 이후 9년째 동결하는 것입니다.

국회 사무처는 수당과 활동비를 합산하면 국회의원의 총 보수는 2019년 1억5천176만원으로 전년보다 1.2% 가량 늘었

다고 밝혔습니다.

국회 사무처는 "세비를 동결했을 때는 고통 분담 차원에서 공무원 보수 증가율에 연동한 정부안을 깎아온 것이고, 올해와 내년 예산의 경우 정부안을 깎지 않은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일각에서 세비 인상에 대한 비판이 제기되는 것에 대해서는 "장관급은 물론 차관급 보다도 상대적으로 적은 금액"이라고 덧붙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