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인국철 인천 동암역 스크린도어 유리 파손…"교체 작업 중"

기사입력 2018-12-08 14:36 l 최종수정 2018-12-08 14:54

서울 지하철 1호선 동암역/사진=연합뉴스
↑ 서울 지하철 1호선 동암역/사진=연합뉴스

오늘(8일) 오전 10시 35분쯤 인천시 경인국철(서울지하철 1호선) 동암역 승강장에서 한 스크린도어의 유리가 깨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코레일은 서울 용산행 특급열차가 동암역을 무정차 통과하면서 발생한 진동으로 제대로 닫혀있지 않았던 용산행 급행열차 전용 승강장 스크린도어 유리가 파손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지상에 있는 동암역 승강장의 해당 스크린도어는 한파로 인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상태였다고 코레

일은 설명했습니다.

수도권기상청 인천기상대에 따르면 인천의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0.9도로 올 겨울들어 가장 낮았습니다.

코레일 측은 이날 오전 10시 45분부터 스크린도어 유리 교체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코레일 관계자는 "스크린도어 파손으로 다친 사람은 없었고 지하철 운행에도 차질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