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WSJ "트럼프, 한국 방위비 분담금 두 배로 늘리길 원해"

김은미 기자l기사입력 2018-12-09 08:40 l 최종수정 2018-12-09 10:27

【 앵커멘트 】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우리나라의 방위비 분담금을 늘리길 원한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그간 트럼프 대통령의 언행에 비춰볼 때 당연해 보이긴 하는데, 문제는 규모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원하는 건 현행의 두 배, 우리 돈으로 1조 원이 넘는 금액입니다.
김은미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기회가 있을 때마다 한국의 방위비 분담금을 늘려야 한다고 강조해왔던 트럼프 미국 대통령.

▶ 인터뷰 : 트럼프 / 미국 대통령 (지난해 6월)
- "주한미군 주둔 비용의 공정한 부담이 이뤄지게 할 겁니다."

▶ 인터뷰 : 트럼프 / 미국 대통령 (올해 3월)
- "우린 그(미군이 한국의 휴전선을 지키는) 대가를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런 트럼프 대통령이 이번엔 한국이 부담하는 방위비 분담금을 두 배로 늘리길 원한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오는 31일 만료되는 한미 방위비 분담금 특별협정에 따라 우리나라가 부담하고 있는 분담금은 8억 3천만 달러, 우리 돈 9천3백억 원 정도.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거의 두 배인 16억 달러, 1조 8천억 원을 부담하라고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리나라는 수용하기 어렵단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한미 양국은 모레(11일)부터 3일간 서울에서 10번째 협상에 들어갑니다.

MBN뉴스 김은미입니다.

영상편집 : 양성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